엔택스 활용팁/상담사례

[전자세금계산서] 메일 못받았다고 할때 재발행 방법 2011/01/12 18:24:49

안녕하세요.

전자세금계산서를 발행 한 후 수신자가 단지 메일을 못 받았다고 해서 엔택스에서 다시 발행하시면 안됩니다.

다시 발행하는 순간 2건이 되고 1건은 마이너스로 발행해야 하며 합이 3건을 부가세신고 시 반영해야 합니다.

(엔택스에도 전표가 3개가 되어야 하고 수신하신 거래처도 전표 3개로 정리해야 합니다.)

 

전자세금계산서에서 수신자가 메일을 받고 안받고는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국세청으로 전송"이 일단 되었다면 수신자의 수신 여부를 떠나 전자세금계산서로서의 효력이 발생합니다.

그래서 다시 보내면 새로운 거래로 인식되어 2건이 됩니다.

 

전자세금계산서 발행 후 수신자가 메일을 못 받았다고 할 경우 다음과 같이 "단지 메일만 재발행" 하셔야 합니다.

 

1. 전표관리 화면 하단의 [전자세금계산서] 단추를 눌러 [전자세금계산서 관리..(재발행, 국세청전송 등)] 메뉴를 선택합니다.

2. 하이웍스빌이 표시되면 그 중 재발행을 요청한 건을 마우스로 클릭합니다.

3. 미리보기 화면이 나오면 하단에 [재발송] 단추를 눌러 재발송합니다. (거래처 담당자 정보 확인 후 필요하면 [수정] 단추 눌러 수정 가능)

 

이렇게 하면 단지 메일만 재발송 됩니다.

 

거래처에서 메일을 못 받아서 재발행 요청할 때 절대로 엔택스에서 [전자세금계산서 발행..] 메뉴 선택해서 다시 발행하지 마십시오.

반드시 위와 같은 과정으로 하이웍스빌로 접속해서 해당되는 것을 재발송 하시기 바랍니다.

 

위 내용은 전자세금계산서를 하이웍스빌로 직접발행 하는 경우만 해당됩니다.

이세로 일괄발행 방식으로 전자세금계산서를 이용하신다면 이세로 사이트에 로그인하신 후 해당 전자세금계산서를 찾아 재발송 하시면 됩니다.

 

전자세금계산서 발행은 하이웍스빌 이용이 더 편리하도록 구성되어 있사오니 하이웍스빌에 가입하셔서 하도록 하십시오. (엔택스에서 직접발행하는 효과임)

 

감사합니다.

 

2011년 전자세금계산서 의무화 대비, 발행은 무제한 무료발행, 수취는 클릭만으로 자동입력, 엔택스 하나면 충분합니다.^^

전자세금계산서에 대한 전반적인 도움말 바로 가기 (개인, 법인 모두 필독 사항입니다)

 

[답 변]
[re]이미 위와 같이 2건으로 발행 된 경우 처리 방법
2011/01/12 18:42:41 운영자  

이미 위 글과 같이 2건으로 발행을 해 버린 경우 엔택스의 전표 처리 방법입니다.

 

일단 2건을 보내셨기 때문에 엔택스에도 같은 전표가 2건이 있어야 합니다.

 

기존 전표를 클릭해 두시고 [현재 전표 사본] 단추를 눌러 똑 같이 하나 더 만듭니다. (작성일자 주의, 처음과 완전히 같은 전표 여야 함)

 

이렇게 만든 사본에서는 아무것도 하실 일은 없습니다. (이미 발행 하셨기 때문에)

 

그리고 하나는 취소 시켜야 하는데 전자세금계산서는 법적으로 취소가 되지 않습니다.

 

그래서 마이너스 전자세금계산서를 하나 더 발행해야 합니다.

 

원래 전표나 사본 전표를 클릭 해 두시고 [현재 전표 사본] 단추를 눌러 [현재 전표의 마이너스 사본 만들기]를 선택합니다.

 

그러면 똑 같은데 금액이 마이너스(-)인 전표가 만들어집니다.

 

이 전표를 [전자세금계산서] 단추를 눌러 발행합니다.

 

이렇게 해서 전표가 총 3개가 되는 것이며,

공급자도 이렇게 전표를 3개 정리해야 하고,

거래처도 전표를 3개로 정리해야 합니다. (부가세신고 시 3건이 되어야 함)

 

 

 

그래서 "국세청 이세로 가입"이 공급자나 거래처 모두에게 필수라고 하는 것입니다.

이세로에 가입해 두시면 단지 전자세금계산서 메일을 못 받았다고 해서 거래처로 다시 재발송 요청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메일을 못 받은 경우 단지 이세로에 로그인해서 전자세금계산서를 조회하면 되기 때문입니다.

 

거래하시는 거래처에 국세청 이세로에 모두 가입하라고 하십시오.

그래야 상호 업무량을 줄일 수 있습니다. (위에서 보셨던 것과 같이 공급자도 3건, 거래처도 3건으로 신고해야 함)

 

감사합니다.